아빠의 요리 & food

고르곤졸라 피자 만들기 시행착오 (또띠아 피자)





또띠아를 이용하면 간식용 피자 만드는 게 그야말로 누워서 떡먹기처럼 쉬워지기에 이것저것 만들어보는게 재밌어집니다.

그래서 고르곤졸라 피자에도 도전했죠. 레시피도 찾아보지 않은채...


순수를 지향하는 저는 순진한 재료, 또띠아와 고르곤졸라 치즈, 그리고 냉장고에 모아둔 다진 마늘만을 준비합니다.


토핑 준비 끝


1) 또띠아에 다진 마늘을 골고루 펴서 발라줍니다



2) 또띠아 위에 고르곤졸라 치즈를 아주 풍성하게 뿌려줍니다

이탈리아 블루 치즈의 또다른 이름인 고르곤졸라 치즈... 그 푸른색 치즈 특유의 향이 손에도 묵직~하게 묻어납니다


3) 오븐에 넣고 한 8분 정도 굽기 ~


이게 다입니다

 


다 되기 1분 전부터 아주 고소한 냄새가 부엌을 가득 채우더군요


그 사이에 허니 소스를 준비합니다. 허니 소스는 아주 토종으로... 장모님이 가지고 올라오신 토종꿀 ^^



아들 녀석도 이 고르곤졸라 피자를 아주 즐겨 먹는데요


제가 시행착오라고 쓴 건 뭐냐면...



그나마 꿀이 있어서 씁쓸함을 많이 달래주지만, 고르곤졸라 치즈를 저렇게 많이 뿌렸더니 쓴 맛이 좀 강합니다 ^^


만들고 나서야 레시피를 좀 찾아봤더니 고르곤졸라 치즈는 조금만 들어가더군요 ㅎㅎ 모짜렐라 치즈가 메인이고 고르곤졸라 치즈는 조연이어야 하는데, 순수한 저는 100% 고르곤졸라 치즈로 뒤덮었으니 ㅎㅎ


아이들이 좀 씁쓸해했다는 ㅋ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1. BlogIcon SMART_IBK M/D Reply

    레스토랑 가면 항상 꿀찍어 먹는 재미에 고르곤졸라 피자를 시키죠.
    항상 식당에서만 사먹다가 직접하는 포스팅을 보니까
    저도 한번 시도해보고 싶네요 ㅎㅎㅎ

    잘보고 갑니다~

    • BlogIcon bruce ✈ M/D

      넵. 정말 누워서 피자먹기처럼 쉽습니다 ㅋ

 [ 1 ]  ...  [ 785 ]  [ 786 ]  [ 787 ]  [ 788 ]  [ 789 ]  [ 790 ]  [ 791 ]  [ 792 ]  [ 793 ]  ...  [ 2189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