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의 물건

올리카와 프레피, 초저가 만년필을 둔 선택





가성비 좋은 저가형 만년필로 주목받는 두 녀석

바로 모나미 올리카와 플래티넘 프레피 만년필이다




위쪽이 플래티넘사의 프레피

아래쪽이 모나미의 올리카


둘다 3천원 정도면 구매 가능한 만년필이다.

가격 자체가 축복인 녀석


그렇기에 정말 부담없이 쓸 수 있는 만년필을 찾거나

이제 막 만년필이라는 녀석을 써볼까 하며 입문하려고 하는 사람들이 꽤 찾을 녀석들이다.


이 대표적인 두 모델을 사용해본 소감은...





일단 필기감에서 다소 차이를 보인다.


둘 다 같은 F닙으로 올리카는 F라고 쓰여 있고 프레피는 0.3 이라고 표시하고 있다.


올리카는 필기감이 다소 무른 편이고

프레피는 좀 더 딱딱한 편이다.

그 딱딱하다는게 불편한 그런 딱딱함이 아니고 단단하다고 하는게 맞겠다.


올리카는 그래서 조금 뭉턱뭉턱(?)한 느낌을 받는다면

프레피는 좀 더 단단히 잡아주면서 원하는 대로 획을 긋는 느낌이다.


 

필기감은 개인적으로 프레피 승





같은 F촉이지만 잉크 흐름은 올리카 쪽이 좀 더 풍성하게 흐른다.


올리카는 다소 많이 나온다는 느낌

그래서 세필을 기대하면 안된다.


그에 반해 프레피는 같은 F촉이지만 좀 더 얇게 나온다.

일본 만년필들의 공통적인 특성답게 좀 더 얇게 써지는 녀석


이건 취향 차이이니 어떤 것이 낫다 보기 힘들다.



참고로 필자가 갖고 있는 프레피 녹색 의 필기 영상이다.





그런데 이녀석들 저가형이라 그런지 제품마다 다소 편차가 있는 것 같다.


위 동영상을 보면 필자의 프레피는 잉크가 다소 고르게 나오지 않는 모습인데

교보문고에 전시되어 있는 프레피를 써보면 저런 느낌이 아니다. 좀 더 고르게, 정갈하게 나온다.


쳇...




프레피와 달리 올리카는 캡을 씌우고 놔둬도 좀 더 잉크가 마른다.


그래서 간만에 꺼내서 썼을 때 헛발질이 좀 나온다.


이런 측면에서도 품질은 프레피가 좀 더 낫다고 본다.



둘 다 가성비는 매우 훌륭한 녀석으로 입문이라면 어떤 걸 선택해도 될 것이지만

필자 보고 또 구매하라면 프레피를 살 것 같다.



아, 둘 다 국제 호환용 규격은 아니라서 유니버설 규격의 카트리지들과는 호환되지 않는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