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Smart Phones

갤럭시노트8 vs 아이폰7플러스 아웃포커싱 사진 비교 (라이브 포커스)





이번 갤럭시노트8 에 있는 신기능, '라이브 포커스'

쉽게 말해 아웃포커스 사진을 촬영할 수 있도록 하는 기능입니다.


노트8이 가지고 있는 듀얼렌즈 카메라를 이용해서 합성하는 기능인데요

아이폰7플러스에 있는 인물 사진 모드와 비슷하다고 볼 수 있죠


삼성전자가 그냥 따라하기만 하면 섭하죠. 좀 더 진화했습니다.

갤럭시노트8의 '라이브 포커스'를 이용해 촬영하면 추가적으로 할 수 있는 것이 있는데요

바로 촬영 후에 아웃포커싱 정도를 후조절할 수 있다는 점입니다.


꽤 매력적인 기능이죠


암튼 아웃포커싱 사진을 스마트폰으로도 어느 정도 흉내낼 수 있다는 점은 반가운데요

과연 아이폰7플러스 인물모드랑 갤럭시노트8 라이브포커스를 비교해보면 사진이 어떨까요?


같은 상황에서 놓고 찍어본 결과입니다.






좌측이 아이폰7+(플러스)

우측이 갤럭시노트8 입니다.


일단 눈에 띄는 것은 화각의 차이입니다.


먼저 우측에 있는 갤럭시노트8으로 찍은 사진을 보면 좀 더 망원으로 찍힌 것을 볼 수 있죠

뒷 배경에 있는 모습이 좀 더 좁게 찍혔습니다.

반면 좌측에 아이폰7플러스로 찍은 사진을 보면 배경에 있는 모습들이 좀 더 넓게 나왔죠.


네. 갤럭시노트8이 좀 더 망원으로 찍히네요. 즉 화각이 좀 더 좁습니다.

듀얼카메라에 있는 2배줌 망원렌즈를 통해 만들어내는 효과이다보니 그런 것 같은데요


그로 인해 둘 다 찍어보니 좀 더 찍기 수월한 것은 아이폰7플러스였습니다.

그냥 그 자리에서도 편한 화각을 내면서 아웃포커싱 인물사진을 찍을 수 있는 것이 아이폰7플러스였다면

노트8은 라이브포커스를 켜면 2배 줌이 되기 때문에 바로 앞에 있는 사람이 너무 가깝게 찍히게 되요


좀 더 망원으로 찍히다보니 블러 처리된 정도도 갤럭시노트8이 좀 더 처리되네요

물론 노트8은 이 심도를 촬영후에도 조절할 수 있으니 원하는 만큼 효과를 만들 수 있습니다.



두번째 차이는 화질의 차이입니다.


찍힌 사진 원본을 보시죠


먼저 아이폰7플러스로 찍은 사진입니다.




화질은 일단 무난합니다만

포커싱된 인물과 배경의 경계면은 확실히 어색하죠. 부자연스럽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도... 찍힌 인물의 앞쪽 어깨 부분이 아주 어색하게 블러처리 되어 있습니다.


그로 인해 좀 자세히 보면 사진이 이상해 보입니다.



이번엔 노트8로 찍은 사진입니다.




색감의 차이는 논외로 하겠습니다.


일단 화질이 좀 더 쨍하죠. 확실히 화질은 노트8이 더 좋아 보입니다.


그리고 인물과 배경의 경계선도 아주 완벽하진 않지만 아이폰7플러스보다는 훨씬 더 자연스럽습니다.

앞쪽 어깨 쪽도 잘 표현되어 있구요


화질과 피사체/배경 처리 능력은 노트8이 더 나아보이네요



아이폰7플러스와 갤럭시노트8의 장단점을 정리하면 다음과 같습니다.




 아이폰7 플러스 (인물모드)

vs

갤럭시노트8 (라이브 포커스)

  • 심도 후보정은 어렵다
  • 화각으로 좀 더 넓게 찍혀 편안하다
  • 화질이 노트8 대비 조금 떨어진다
  • 피사체/배경 처리가 가끔 어색하게 나온다

 

  • 촬영 후 심도 보정이 가능하다
  • 2배줌으로 찍혀서 화각이 좀 좁다
  • 화질이 좀 더 깔끔하다
  • 피사체/배경 처리가 좀 더 매끄럽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