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극

Life & Photo


어느새 나도 모르게 2년간이란 세월은 나를 소극적으로 만들어버렸다.
예전에도 그리 적극적이진 않았지만...

필요한 만큼만 하던 2년간의 학교생활
내가 나 자신을 소극적으로 만든것이다.
그래선 안되는 곳에 다시 왔는데...

다시 달라지려고 하지만 쉽지가 않다.
惡에 惡을 거듭하는 일들...
굉장히 긴 꿈이기를 바라면서 매일 아침 기상한지가 며칠째다.
희망이라는 단어가 싫어질만큼 생각해내기가 어렵다...


어떻게 ..  그리고 언제쯤 달라질수 있을까..

'Life & Photo' 카테고리의 다른 글

Como esta Ud?  (0) 2007/03/19
신 삼성 익스프레스 (포장이사) 이용후기  (3) 2007/03/07
스트레스 조절  (2) 2007/03/05
어디냐에 따라...  (0) 2007/02/16
신입사원 교육 강의 이후  (1) 2007/02/16
소극  (2) 2004/02/01



2004/02/01 12:25

TRACKBACK :: http://brucemoon.net/trackback/1198140557 관련글 쓰기

  1. BlogIcon buy tickets online 2010/08/21 05:04

    아주 좋은 기사.

  2. BlogIcon online ged 2011/05/18 19:45

    이기를 바라면서 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