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 Photo

[짧은감상] 원스 (Once)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실로 오랜만에 긴 여운을 지닌 영화를 만났다

자막 올라가는게 너무나 안타까웠을 정도로 두사람의 모습이 안타까웠던...


'뮬리에 떼베...'  그녀가 내뱉은 이 한마디

영화가 끝난 후에 그 말의 의미를 검색해서 아는 순간  또한번 심금을 울린다


영화속에서 실제로 이들이 부르는 노래, 만들어가는 선율은 가히 최고다


떨리는듯 이어지는 그남자의 가성.  자우림보다 더 감성적인 그녀의 음성

(원스에 나온 노래를 자우림이 리메이크 해줬으면 하는 개인적인 바램^^)


기타를 다시 배우고싶은 하루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Life & Photo' 카테고리의 다른 글

Mercedes Benz Mixed-Tape  (1) 2008.01.26
#5959 얘가 나랑 닮았다구?  (0) 2008.01.22
[짧은감상] 원스 (Once)  (0) 2007.12.29
[짧은감상] 어거스트 러쉬 (August Rush)  (0) 2007.12.29
나만큼은 안그럴줄 알았다  (0) 2007.11.17
박지성의 두 골  (3) 2007.03.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