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Gadgets & Stuffs

LG 블루투스 포터블 스피커 NP7550 살펴보기





요즘 포터블 오디오 시장이 상당히 커졌습니다. 다른 스토리지가 아닌 휴대폰이나 태블릿에 본인이 좋아하는 음악이나 비디오를 담아다니게 되니 커다란 시스템 외에도 이런 포터블 오디오나 스피커에 많은 관심을 기울이게 됩니다. 또한 야외를 비롯해 언제 어디서나 좀 더 퀄리티 좋은 소리를 듣고 싶은 니즈때문에 요즘 휴대용 스피커들의 성능도 상당히 좋게 나오고 있죠.

 

그런 시장에 대한 관심은 LG전자도 예외가 아닙니다. 최근 스마트 오디오를 비롯해 그 어느 제조사보다도 이런 스마트 기기와 연결하는 오디오 솔루션에 많은 노력을 보여주고 있는데요. 오늘은 LG 포터블 스피커, NP7550을 한번 보도록 하겠습니다.

 

모델명에 NP7550W 라고 되어있는 뒤 W 는 화이트(White) 모델이라는 뜻입니다.

 

 

 

 

LG 포터블 스피커 NP7550의 패키지 자체는 평범합니다. 패키지에서부터 좀 더 특별한 느낌을 줬으면 하는 기대에 좀 아쉬움은 남네요. 본체 자체의 디자인과 폼팩터는 상당히 잘 뺐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아쉬운 부분입니다.

 

패키지 자체는 조금 올드해보이죠 ^^

 

 

 

 

그런 다소 아쉬운 패키지를 개봉하고 나면 살짝 반전의 느낌이 들 만큼 산뜻한 모습의 본체가 드러납니다.

 

구성품은 NP7550 본체와 설명서, 그리고 마이크로 5핀 케이블과 충전어댑터 이렇게 들어있네요

 

 

 

 

화이트와 실버톤만으로 마무리한 NP7550W의 디자인은 처음 봤을 때부터 괜찮다는 생각이 드네요.

제품 설명을 좀 찾다보니 LG전자에서 이 제품으로 2015 red dot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를 받았다는 표현이 있었는데요. 고개가 끄덕여질 수준이었습니다.

 

벽돌보다 좀 작은 크기에 제법 묵직한 것이 포터블 스피커로서 믿음감도 주는 군요. 

 

우선 LG 포터블 스피커 NP7550의 스펙입니다.

 

 

 

 

마이크로 5핀 충전단자를 가지고 있고 AUX 단자도 지원합니다.

그리고 블루투스 4.0 을 지원하고 20W 출력. 배터리는 9시간 재생 정도라고 나와있네요

 

듀얼 패시브 레디에이터라는 하드웨어적인 요소와, LG 오토사운드 엔진이라는 소프트웨어적 요소가 만나 제법 밀도있는 사운드를 이끌어내는 녀석인데요, 이 녀석 소리에 대한 느낌과 활용 부분은 따로 다뤄보도록 하지요.

 

특이한 부분은 범퍼 케이스가 있다는 점인데 이녀석도 뒤에 사진으로 보여드릴께요

 

 

 

 

바닥은 이렇게 두터운 고무로 받쳐져 있어서 스피커가 바닥에서 미끄러지지 않게 지지해줍니다.

아울러 스피커가 이런 완충장치 없이 완전히 바닥에 붙어있으면 우퍼 저음과 같은 소리에 바닥 떨리는 음이 날 수도 있죠. 그런 소리에 대한 배려도 되어 있는 부분입니다.

 

 

 

 

한 쪽에 충전단자 (스마트폰과 동일) 와 AUX 단자가 있습니다.

기본적으로 블루투스를 통해 무선으로 연결하는 스피커이지만 블루투스를 지원하지 않는 플레이어가 있을 수도 있으니 그럴 때 AUX 케이블을 이곳에 연결해서 유선으로 들을 수도 있지요.

 

이런 단자에 괜히 이런 저런 인쇄를 하지 않아 좋네요. 전체적으로 표현을 상당히 절제하면서 미니멀하게 나온 모습입니다.

 

 

 

 

LG 포터블 스피커의 조작 버튼입니다.

사실 설명서를 볼 필요도 없이 쉽게 되어있는데다 정갈한(?) 심볼들로 표현하고 있는 점도 마음에 드네요.

 

블루투스 페어링을 처음 할 때는 저 블루투스 버튼을 길게 누르면 페어링 모드로 들어가게 됩니다.

안드로이드폰이든 아이폰이든 블루투스 설정에 들어가 연결만 하면 바로 사용이 가능하구요, 좀 더 세부적인 기능을 활용하시려면 앱스토어에서 'LG 블루투스 오디오 앱'을 다운받으시면 됩니다.

 

 

 

LG 블루투스 오디오 앱에서는 기본적으로 폰에 있는 음악을 분석해서 저렇게 기분에 따라 큐레이션도 해주지만, 더 활용할 만한 요소는 저 설정에 있습니다. 설정에 들어가면 오른쪽 화면에서처럼 이 포터블 스피커에 대한 설정을 할 수 있는데요

 

눈에 띄는 것이 '다중 재생 모드' 라고 되어있죠.

이 LG 포터블 스피커는 여러 기기와 동시에 연결할 수 있는 특징이 있습니다. 총 3대의 스마트 기기와 블루투스로 동시에 연결할 수가 있는데요 (페어링 자체는 16대까지 가능) 그랬을 때 이 폰에서 틀었다가 저 폰에서 틀었다가 하는게 다 가능하다는 이야깁니다. 그 때 어떤 기기에서의 재생을 우선적으로 들려줄꺼냐 하는 걸 조절하는 것이 저 다중 재생 모드입니다.

 

즉 위 사진에서처럼 '파티'로 설정해 놓으면 내 휴대폰을 통해 이 스피커로 음악을 듣다가, 같이 연결된 친구 녀석 폰에서 재생 버튼을 누르면 그 녀석 폰에 있는 음악을 재생하게 된다는 것입니다. 저걸 '프라이빗' 으로 해놓으면 내가 먼저 음악을 멈추기 전에는 친구가 재생을 하더라도 안나게 되는 것이구요

 

이렇게 16대 페어링에 3대 동시 연결 기능을 가지고 있구요, 또 이 LG 포터블 오디오 2대가 있으면 하나의 스마트폰에 둘 다 연결해서 보다 큰 출력 (20W가 2대니까 40W까지)을 낼 수도 있습니다. 

 

 

 

 

 

앞서 잠깐 소개한 이 녀석 범퍼 케이스입니다.

스마트폰 범퍼 케이스의 스피커 버전이라고 보시면 되요 ^^

 

휴대용 스피커다보니 가방에 쏙 넣고 다니고 또 잔디밭이나 캠핑장 같은 야외에서도 자주 즐기게 되는데요. 그런 사용상황을 고려해서 이런 범퍼 케이스를 기획한 부분은 좋네요

 

 

 

 

 

원색의 범퍼 케이스들이 꽤 잘 어울립니다.

 

충격이나 긁힘 방지 효과도 있지만 이렇게 옷을 갈아 입히듯 기분 전환용으로도 입맛에 맞는 케이스를 활용할 수 있겠습니다.

 

 

 

 

기기의 첫 느낌과 그리고 처음 스마트폰과 연결해 경험할 수 있었던 소리 소감이 제법 좋네요. 이 녀석을 며칠 더 써보면서 느낀 이야기는 다음에 또 해보도록 하죠.

 

가방에 쏙 넣고 다니면서 휴대폰으로 듣는 소리와는 비교가 안될 정도로 풍부한 저음에서부터 섬세한 고음까지, 크고 깊은 소리를 들을 수 있게 해주는 이 포터블 스피커의 가치는 점점 더 많은 사람들이 경험하면서 깨달을 것으로 보입니다.

 

 

 

 

본 글에 소개한 제품은 리뷰용으로, LG전자로부터 소정의 저작권료와 함께 제품을 무상 대여 받았습니다